도지정 문화재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백천장선생묘
白天藏先生墓
한자이름, 종목 및 지정번호, 지정일, 소재지, 시대로 구성된 표입니다.
지정구분 도지정문화재
종목 및 지정번호 경기도기념물 제86호
명칭(한자) 백천장선생묘 (白天藏先生墓)
유형분류 유적건조물
지 정 일 1985-09-20
소 재 지 경기도 화성시 기안길 65 지도로 보기
시 대 고려시대

백천장선생묘(白天藏先生墓)는 경기도기념물 제86호로 소재지는 경기도 화성시 기안동 산7번지이다.

수원백씨(水原白氏)의 시조인 백우경(白宇經)의 후손으로 수원백(水原伯)에 봉해진 백천장을 모신 유택이다. 묘역은 근래의 정화 공사로 각종 석물이 새로 배치되어 고려 후기의 묘제 양식을 찾아볼 수 없다. 오래된 석물로는 묘비·장명등·문인석 1쌍이 전부인데, 묘비는 그의 17세 후손인 백홍수(白鴻洙)가 조선 순조(純祖) 13년(1813)에 세웠으며, 장명등과 문인석도 묘비를 세운 시기에 설치된 것으로 보인다. 근래에 세운 석물로는 1980년에 건립한 오석제(烏石制) 묘비와 장명등·호석·상석·향로석·석양(石羊)·망주석·문인석 각 1쌍이 있다. 묘역의 오른쪽 북방 50m 지점에는 수원백씨의 원시조 사당인 송계공단각(松溪公壇閣)이 있고, 묘역에서 200m 떨어진 진입로에는 1975년에 건립한 신도비(神道碑)가 있다.

백천장은 고려 말에 진사(進士)로 문과에 급제하여 정당문학(政堂文學) 등을 역임하고, 원나라에 유학하여 그 곳에서 우승상(右丞相)을 지냈으며 금자광록대부(金紫光祿大夫)의 품계에 올랐다. 연로해져 원의 순제(順帝)에게 고국에 돌아갈 것을 청원하여 귀국한 후 수성백(隨城伯)에 봉해졌다. 고려 조정에서도 평장사(平章事)에 수원백을 봉하여 이후로 수원은 백씨(白氏)의 사패지(賜牌地)가 되었다. 이후 수원에 기거하다가 85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조선시대에 사도세자(思悼世子)의 능을 화산으로 옮기면서 융릉(隆陵)으로부터 10리 이내의 산소는 모두 이장하게 되었으나 그의 묘소는 조정에서 보호하여 옮기지 않았다고 한다.

(자료출처 : 『경기문화재총람-도지정편2』)

[문헌목록]
『경기문화재대관-도지정편』
『문화재 안내문안집. 2』
※ 문화재를 보고 묘사하는 단어, 떠오르는 인상이나 느낌 등을 한 두 단어로 입력해보세요.
※ 여러분과 같거나 다른 생각들을 확인해보세요.
이전 다음 도지정 문화재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